서울로7017에서

2018. 6. 24. 01:13시선 - PHOTO

 

 

많은 이들이 어쩌고 저쩌고 ,,,,,

 작은글씨로 뭔가를 적어 놓았다

 

 

 

내 눈에는

오리하고 별 그리고 하트로만 보이는군..... ㅎ

 

 

 

슬쩍 컨닝을 해 본다

 

 

 

사진을 올리면 뭐라고 내용도 좀 쓰고 그래야 하는데

어떤 말을 써야 할지 모를때가 더 많은거 같다 (지금도 그렇고)

 

 

언제인가부터는

내용도 쓰고 뭐 그럴 날도 오지 않을까 ?

 

 

 

 

 

서울로7017에서_20180624

CHUL2's Blog

http://chul2.tistory.com

 

'시선 - PHOTO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이륙하다  (0) 2018.08.19
관곡지 연꽃테마파크에서 ~  (1) 2018.07.15
방충망에 앉은 꿀벌  (1) 2018.07.12
비 개인 오후  (1) 2018.07.09
주인 잃은 신발  (12) 2018.06.29
서울로7017에서  (1) 2018.06.24
보라매공원의 오후  (1) 2018.06.14
cloud  (4) 2018.05.11
빛 그물  (0) 2018.04.25
오아시스를 찾아서  (2) 2018.04.15
무제 - 사진 - CHUL2 Blog  (2) 2018.04.14
  • 프로필사진
    viewport2018.06.25 23:35 신고

    사진이 좋은게 이런 저런 말보다도 그냥 사진이 주는 이야기들이 있기 때문인것 같아요